[영화 / 넷플릭스] 바르게 살자 _ 2021.4.10 movie / ani


장진+정재영 조합 좋아함
어딘가 그 소년스러움이랄까? 하는 그 느낌이 좋음
킬러들의 수다나 아는 여자의 속편이라고 해도 무리가 없을꺼라 생각함.
자기표절이랄수도 있겠는데, 이런 영화 좋아하기도 하고... 몇편정도는 더 있어도 좋겠다.


장진, 정재영의 연기나 연출이 어딘가 요즘의 톤?이랑은 좀 안맞는 느낌인데...
뭔가 촌스럽달까? 순진하달까?
그래서인지 이런 영화가 요즘엔 많이 안보이는거 같아 좀 아쉽긴 함.

+
개봉했을때 영화관에서도 재밌게 봤었는데...  
엄청 오래전이라고 생각했는데 의외로 2007년 영화였네
별로 길지 않은 그 사이에 많은 일이 있었구나 싶다.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btm


side